clinical reasoning 4

[EBP에 관한 단상] EBP는 임상추론 과정에서만 의미가 있다.

* 이글은 이전에 올린 “EBP, 임상추론, 의사결정과정"과 유사한 내용입니다. 함께 읽으면 좋습니다. ^^ 지난주, 개모임(계 아님) 술자리에서 학교에 근무 중인 친구와 EBP (Evidence-based practice)에 대해 짧은 이야기를 나누었다. 친구는 학생들에게 EBP를 가르치려고 생각하니 무언가 답답함이 가시지 않는다고 했다. 학생들에게 왜 EBP를 해야 하는가에 대한 이야기는 해줄 수 있지만, 그 실제와 절차를 설명하고 보여주기가 쉽지 않다는 것이다. 학교에서 참고할 수 있는 자료라고는 교과서 뿐이다. 교과서에서는 주로 특정 치료법의 효과에 관한 내용을 다룰 때 EBP에 관한 내용이 나온다. 내용들은 대부분 이렇다. ‘이 논문에서는 효과가 이렇다고 나온다. 저 논문에서는 저렇다고 나온다...

Study & Research 2016.03.11 (2)

EBP, 임상추론, 임상의사결정

우린 전문가일까? 전문가라면 그 명분은 치료사의 연차에 근거하는 것이 아니라 학술적/임상적 경험과 반성적 사고의 사용, 환자 중심 접근법, 동료 집단과의 교류, 협력적 임상추론에 근거를 둘 것이다. 우리가 전문가라면 고객을 중심에 두고 문제를 파악하고 해결법에 접근해야 한다. 치료사 개인의 임상 경험도 중요하지만, 학술적 활동을 통해 사고의 틀을 형성하는 지식을 업데이트하고 반성적/비판적으로 그 지식을 구축해야 한다. 자신이 속한 전문가 집단에서 논의되고 있는 주요 쟁점에 민감해야 하며, 쟁점을 통한 결과 도출에 그 해석에 비판적으로 참여해야 한다. 또한, 고객은 물론, 동료와 타분야의 전문가와 협력할 수 있는 임상추론 능력을 갖추어야 한다(그림 1). [그림 1. Theory of expert prac..

Study & Research 2015.03.27 (4)

씨티재활 명사 초청강연 콘서트

개인적으로는 항상 Key Word(KW)를 고민합니다. 나에게 가장 의미있는 KW는 뭘까, 나는 지금 어떤 KW에 중점을 두어야 하는가하고 말이죠. 내 삶의 측면(일 이외의)과 일과 관련된 분야의 KW를 분리시켜서 생각하죠. 일(임상)과 관련된 KW를 뽑으라면 저는 망설임없이 Clinical reasoning, Task-oriented training, ICF를 꼽을 겁니다. 이 KW와 관련하여, 이번에 팀원들과 아주 의미있는 강연 콘서트를 기획했습니다. 바로 우리들을 위한 즉, 씨티재활센터를 위한 강연 콘서트이지요. 각 KW에 관한 전문가를 초빙해서 우리들을 위한 강연을 열자하는 생각에서지요. 김태윤박사님, 김종만박사님, 방요순박사님을 모셔서 우리가 듣고 싶은 주제의 강연을 들을 수 있는 콘서트입니다...

As a fysiotherapist 2012.11.29

City Rehab Centre Documentation

ICF(International classification of functioning, disability and health)는 기능, 장애, 건강에 대한 국제적인 분류체계이다. 이전 모형인 ICIDH가 ICD의 하위분류체계였던 반면 ICF는 2001년 WHO에서 최종 승인되면서 독립적인 분류체계로 발표되었다. 그러나 나의 생각으로는 ICF는 단순한 분류체계 그 이상이다. ICF의 개념을 받아들인 많은 치료사들은 전반적인 치료 절차와 방향 그리고 본인의 사고체계가 전면적으로 바뀌었다고 고백한다. 내가 ICF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이를 우리 재활센터 치료 업무, 즉 임상에 적용하려는 시도를 하고 있는 이유는 바로 앞에서 말한 사고 전환의 경험을 스스로 겪었기 때문이다. ICF는 기능(function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