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2014.07.01 11:17 - MK@ iTherapist

맥으로 학위논문 쓰기 - 알아보기라도 했냐?

** 끝까지 읽으세요. 깜짝 선물이 있습니다.^^


오늘 아침, 한 페친이 메시지를 보내왔다.

내용인즉슨, 대학원에 알아보니 학위논문 제출할 때 정해진 파일 포맷이 없다는 것을 알았고 그것 때문에 기분이 매우 좋아졌다는 것이다. 당연히 *HWP* 포맷으로 제출해야 되는 걸로 생각했던 거지. 나도 그랬으니까. 알아보려고 하지도 않았어. 선배들이 그렇게 했으니까. 당연히... 페친은 엇그제 있었던 워크샵 참가 후에 생각나서 혹시나 하고 대학원에 물어보니, 파일은 *PDF*로 제출해도 되고 *DOC(MS Word)* 포맷으로 제출해도 된다고 했단다. 상관없다고.

나도 덩달아 기분이 좋아졌다. ^^ HWP로 논문 쓸 때의 그 삽질, 그 느낌 잘 아니까~~ (오해마시라. 난 HWP가 한글에 가장 최적화된 훌륭한 앱이라고 생각한다. 문제는 HWP로만 논문 쓸 때의 그 삽질. 그리고 다른 앱들과 호환이 전혀 되지 않는 독불장군식의 그 방식이다.)

맥으로 학위논문을 쓰려고 시도하는 사람들의 발목을 잡는 것 중 하나가 바로 HWP 포맷이다. 2014년 올 초에 맥용 HWP가 출시되긴 했다. 도무지 왜 만들었을까가 의심스러웠던 2006년 버전에 비하면 아주 안정적이고 속도도 빨라졌다. 윈도우용 한글버젼과 기능상 차이가 나는 부분도 많지만, HWP 문서를 주고받으며 협업을 해도 문제가 없을 정도로 안정적인 버전이다.

그렇지만 ‘맥으로 논문 쓰기’ 아니 ‘맥으로만 논문 써보기’ 시도하는 나에게 HWP는 여전히 계륵 같은 존재이다. 논문 쓰기 워크플로우에서 HWP가 끼어들 자리는 없기 때문이다. 문제는 내가 파일을 제출해야 하는 곳이다. 대학원이나 학회지, 또는 관공서에는 HWP 포맷을 강요하기에… OTL

그동안 맥으로 논문 쓰기 워크샵에 참가했던 분들, 또는 워크플로우를 제안받은 분 중 대다수가 그 자리에서는 ‘혹’하며 불을 댕겼다가 금세 셀프 진화를 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대학원에 다니는 분들의 공통된 걱정거리는 ‘지도교수님이 HWP로 보내라고 해요.’이다. 


## 알아 봤니? 물어 봤니?

난 박사학위 논문을 ‘맥으로만’ 썼다. 논문 쓰고 연구하는 과정에서 유용한 맥용 앱들을 그리고 맥 환경을 포기할 수 없는 것이 강제적 장치로 작동했다. 솔직히 말하면 ‘아! 포기하고 그냥 윈도우로 갈까?’를 몇 번 고민했었다. 그리고는 결심했다. ‘그래 주변을 바꾸자!’

대학원 교학과에 찾아갔다. 학위논문 제출 규정을 꼼꼼하게 읽고 절차와 과정을 귀찮을 정도로 물어보았다. (결국, 여직원은 짜증을 냈다.) 나의 진상짓의 핵심은 하나였다.

 

"꼭 HWP로 제출해야 해요?"


교학과는 그래야 한다고 말했다. 규정집에 나와 있고 관례상 그렇게 하기 때문에 그렇게 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러니 잔말 말고 선배들이 한 것처럼 너님도 CD에 HWP 파일 예쁘게 넣어서 제출하라는 논리였다. 난 또 물고 늘어졌다.


"학위논문집을 8부나 제출하라고 하잖아요. 그 학위논문 최종본이 논문의 근거가 되는 거잖아요. 그런데 왜 HWP 파일을 받느냐고요." (난 꽤 정중하게 말했음)


교학과 직원은 전자문서로 변환해야하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들었다. HWP 파일을 받아서 PDF나 기타 전자문서 포맷 형태로 변환해야 하기 때문에 컴퓨터 파일을 받는다고 하였다.


"그럼 양식이나 형식 검사를 위한 것이 아니라 그냥 PDF로 변환하기 위해서 HWP 파일을 받는다는 겁니까? 그럼 제가 PDF로 제출해도 되는 거네요?" (난 꽤 정중하게 말했음)

"네? … 음… 네! 그래도 되겠네요. 대신 형식은 정확히 맞춰 주세요. 그리고 문제 생기면 그때는 HWP로 내주세요."




난 대학원에서 규정하고 있는 문서의 형식을 그대로 Pages 포맷으로 만들었다. 자로 재고 출력하여 겹쳐 놓고 창문에 대고 오차를 확인했다. 형식만 비슷하게 맞추면 게임 끝나는 것이니까. 일단 이런 사실을 널리 알리지는 않았다. 괜한 튀는 짓으로 미운털 박히면 안 되니까. 말년에는 떨어지는 낙엽도 조심. ^^

히!히!히! 난 그때 속으로 쾌재를 불렀다. HWP로 삽질을 하지 않아도 되고 나의 워크플로우를 실현해볼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었기 때문이다. 결과를 전해들은 지도교수님은 ‘그래?’라는 반응 외에 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으셨다.

내가 졸업한 이후로 랩 후배들은 다 맥으로 논문 쓰고 Pages 앱으로 논문을 편집했다. 한 명이 똘아짓하면 그다음 사람들이 모두 편해져요. 


## 가만히 있으라!?

가만히 있지말고 가서 알아보세요. 

먼저, 선배들이 한 파일 받아서 거기에 그대로 입력하지 말고 대학원에 가서 규정을 알아보고 가능성을 문의하라는 말입니다. 대부분은 *꼭 HWP* 여야하는 이유와 근거가 없습니다. 형식(간격, 글꼴, 글자크기)만 맞추면 되는 거죠. 

다음은, 지도교수님께 자주 들리세요. 빈손으로 들리지 말고 한 손에는 커피를 다른 손에는 지금까지 진행된 것을 출력한 종이를 가지고 가세요. 영감님에 가까운 분일수록 종이에 출력된 텍스트 읽기를 더 좋아합니다. 빨간색 펜을 무척 좋아하시는 분들이잖아요. 새빨간 펜으로 쫙쫙 선을 그어 가며 읽는 것을 좋아한답니다. 그러면 HWP 파일을 안 봐도 되는 거잖아요. HWP로 작업 안 해도 되는 거잖아요.

요구하고 지시하기 전에 한발 먼저 움직이라는 거지요. (대학원 과정의 선생님이라면 이글을 꼭 읽으세요)

지도교수님은 HWP 파일을 사랑해서 그렇게 보내라는 것이 아닙니다. 마감일에 다가오고 당장 가져올 수 없으니 빨리해서 메일로 보내라는 상황이 대부분이죠. 시간이 없으니 파일로 받아보고 바로 거기에 빨간색 글자를 입력하면 더 효율적이기 때문에 그렇게 요구하는 것이지요. 예정일에 맞추어 종이로 출력해서 딱딱 가져가고 코멘트 받아 오면 더 좋아하실 겁니다. 진짜라니까…

지도교수님을 신세계로 안내하세요. 사실 그분들도 선배와 지도교수님으로부터 HWP 파일을 물려받고 그렇게 경험했기 때문에 그 워크플로우로 작업하시는 겁니다. 그것을 사랑해서가 아니라 몰라서 그러는 겁니다. 지도교수님을 바꾸면 나도 편하고 랩 전체가 편해져요.(사실 많이 편해지는 것은 아니죠. ^^;)

가만히 있지 말고 가서 알아보고, 한 발 먼저 움직이세요. 좀 더 여유로워지고 잠시나마 세상이 조금 아름답게 느껴진답니다. 히히히


## 깜짝 선물

HWP를 쓰지 않는다 하더라도 넘어야 할 장애물은 태백산맥입니다. 맥용 워드프로세서의 대표주자인 Pages로 된 양식을 구할 수 없는 것도 가장 첫 번째로 부딪히는 고개입니다. 

그래서 공개하겠습니다. Pages로 작업 된 학위논문 파일을 배포합니다. 많은 학교의 논문 포맷이 대동소이합니다. 많이 다르지 않죠. 소속 대학의 학위논문 형식과 비교한 다음, 차이가 나는 부분은 수정해서 사용하시면 되겠습니다.

Thesis Format 4 Pages 09.zip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저작권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도플파란 2014.09.04 20:35 신고

    감사합니다. 잘 사용하겠습니다. 석사부터 박사<??>까지 쭉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3. jby 2015.03.15 15:53 신고

    안녕하세요? 글 정말 잘 봤습니다. 궁금한 점이 있는데요, 대학에서 정해준 폰트에서 맞춰서 해야하는데 맥에서는 그런 폰트를 찾을 수가 없더라구요. 그런 경우에는 어떻게 하셨나요? 그리고 두번째 질문은, 논문포맷 페이지 버전으로 올려주신거를 페이지 새로운 버전으로 로딩했을때 서체를 찾을 수 없다고 나오고 줄마다 체크 표시가 나오고 하는데 이건 09버전이 아니라서 그런건가요? 훌륭한 정보와 좋은자료 공유 감사드립니다.

    • BlogIcon MK@ iTherapist 2015.03.16 21:14 신고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의 경우 가장 비슷한 폰트로 출력하여 제출하였습니다. 큰 차이가 없으면 상관 없을 듯 합니다. 그런 것까지 심사하지는 않으니까요. 세리프체인 명조체, 신명조체는 다른 글꼴과 비교하면 전문가가가 아닌 이상 차이를 구분하기 어렵습니다.

      서체를 설치하면 됩니다. 서체가 다르다고 오류 메시지가 뜨는 것은 무시하셔도 됩니다. 다른 서체로 바꾸면 되니까요. 체크 표시가 뜨는 것은 jby님의 맥에 '스펠링 문법 체크' 기능이 활성화되어서 그렇습니다. 메뉴에서 찾아보면 스펠링 체크를 끄는 항목이 있을 겁니다.

  4. 한규선 2015.04.06 20:08 신고

    감사합니다!

  5. jby 2015.07.27 12:22 신고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너무 좋은자료를 쉽게 가져가버려서 죄송스럽기까지 하네요.

  6. kepark 2015.08.07 10:32 신고

    좋은 자료 공유 감사합니다.
    유용하게 잘 쓰겠습니다!! ^^

  7. 황신영 2015.11.05 13:46 신고

    관리자님... 이거 손상됬다고 나오는데요 ㅠㅠgutsnam@naver.com 으로 보내줄수있나요

    • BlogIcon MK@ iTherapist 2015.11.06 13:00 신고

      첨부파일을 말씀하시는 거죠? 맥에서 확인해보았습니다. 제 맥에서는 아무런 문제가 없습니다. 다운로드도 문제 없고 다운로드 후 Pages 05과 06에서 모두 잘 열립니다. ^^ 다시 한번 해보세요. 그리고 다른 사람 맥에서도 해보세요.

  8. 김남영 2015.11.26 03:15 신고

    허..그동안 맥을 헛사용하고 있었다는 것을 뼈저리게 느끼고 늦게나마 석사논문 프로포절을 위해 정보를 알아보고 있습니다. 안그래도 학교에서 hwp로 제출하라고 해서 얼마전 패러럴즈에 한글을 깔았는데..(맥 한글이 영 별로여서요) 저도 설득 해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MK@ iTherapist 2015.11.26 20:34 신고

      HWP를 고집할 이유가 없는 거죠. 예전처럼 PDF로 변환하는 것이 어려운 것도 아니고 또 대학원에서 논문 수정할 것도 아니거든요. ^^ '체제(형식)'에만 문제 없다면 뭘 내도 상관 없는 거죠. (설득에 성공하시길 빕니다)

  9. 장은미 2015.11.29 05:21 신고

    감사합니다. ^^

  10. 이남철 2015.12.02 10:05 신고

    좋은 정보 잘 알고갑니다 감사합니다.

  11. 명랑청년 2016.01.22 19:09 신고

    이는 과연 엄청난 자료 입니다. 재값 주고 산 스크리브너로 열심히 논문 편집을 했으나
    결국 한글파일로 갔다받쳐야만 했던 옛 생각이 떠오르네요 ㅜㅜ
    졸업을 했어도 종종 소논문을 써야하는데 참 좋은 자료이네요 감사합니다.

    • BlogIcon MK@ iTherapist 2016.01.25 16:35 신고

      삽질의 경험이 있으시군요. ㅠㅠ 선생님 논문 작업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 시간이 남으면 논문 내용과 논리에 써야죠. ^^

  12. 논문목차 2016.10.16 18:33 신고

    안녕하세요. 워낙 컴맹이라 겨우겨우 워드로 논문을 쓰고 있는데요. 논문 페이지도 많고 (500페이지정도), 목차에 너무세세하게 나누어져서요. 예를들면, 1.2.3.4.1. 이런식으로.... 이런경우 목차만 따로 관리를 한다던지, 따로 한눈에 볼수있게 하는 앱이 있나요? 워낙 페이지가 많고 세부 나뉘는 항목이 많아서 따로 정리하는 앱을 알고싶어요. 돈을 내고라도 사고싶은데 어떤게 있는지 몰라서 여쭤봅니다.

  13. 눈사람 2016.11.12 15:09 신고

    검색해서 들어왔습니다. 첨부해주신 파일 감사히 잘쓰겠습니다!

  14. Jayem Lee 2016.12.09 18:15 신고

    검색을 통해 방문했는데요. 너무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잘 공부해서 제대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15. jeong 2016.12.19 05:45 신고

    와우.. 정말 구세주십니다 대박 ,, 감동입니다 이것은 너무 보물이네요 정말 감사히 잘쓰겠습니다 !!!!!!!ㅠㅠㅠㅠ

  16. hahaha 2016.12.22 19:04 신고

    저도 없는 서체라고 나오는데..;;; 사용하셨다는 설치해야 할 서체는 어디서 찾아야할까요?

    • BlogIcon MK@ iTherapist 2016.12.23 12:41 신고

      특별한 서체를 쓴 것은 아니고요. 필요하시면 윈도우용 서체를 복사해서 가져오셔도 됩니다. 다시 말해서 윈도우 서체 관리 폴더(검색 필요)에서 필요한 서체를 복사해서, 맥의 서체 관리 폴더나 서체 관리자(검색 필요) 앱을 실행하여 넣으시면 됩니다.

  17. hahaha 2016.12.30 16:51 신고

    궁금하던 차에 친전한 안내 감사합니다.
    위도우 ttf 폰트를 추가해줘도 맥에서는 인식을 할 수 없더라구 특히 신명조, 중고딕!!ㅠㅠ
    그래서 폰트통이나 기타 맥에서 받을 수 있는 폰트 패키지나 dmg형태의 프로그램들을 설치를 해봐도
    비슷한 폰트를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포스트에서 궁금한 요점은 최대한 비슷한 신명조, 중고딕 비슷한 글자체를 찾으 셨다길래
    그 폰트가 무엇인지 궁금합니다.(어자피 윈도우랑 같은 폰트를 쓴다는건 포기 했습니다.ㅜㅜ) 쉐리프인 명조?, 신명조체? 이것인가요? 요건,,ㅜㅜ 찾기가 너무힘드네요~

    • BlogIcon MK@ iTherapist 2016.12.30 17:00 신고

      저는 Times New Roman 체를 사용했던 걸로 기억합니다. 글자가 약간 작은 경향이 있지만 뭐 제 눈에는 많이 비슷해서 그냥 그 폰트로 제출하였습니다. ^^

  18. BlogIcon 라라윈 2017.01.09 14:08 신고

    감사합니다! :)

  19. akisue 2017.02.12 15:53 신고

    안녕하세요. 한글로 논문쓰기 시작 전에, 예전 스크리브너로 논문 쓰기 포스팅을 어디선가 본 기억이 나서, 검색 검색 하다 여기까지 흘러들어왔네요.
    좋은 정보 공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포스팅 내용 말미에 pages 5.2는 비추라고 하셨는데, 왜 그런지요.
    현재 앱스토어에서는 5.2 버전을 판매하고 있어, 예전 버전을 구해야하는건가? 하는 생각이 들어 질문합니다.

    • BlogIcon MK@ iTherapist 2017.02.12 21:41 신고

      안녕하세요. Pages가 신버전으로 오면서 잘잘한(?) 기능들이 없어졌습니다. 표기능이나 문단편집 기능이나, 페이지 구성 등의 기능이 많이 없어졌습니다. 즉, 논문 편집 시에 필요한 기능들이 사라져서 구버전이 더 낫다고 생각해서 비추한다고 말했습니다. ^^

  20. akisue 2017.02.16 22:31 신고

    그렇다니 뭔가 아쉽네요. 한글을 결국 쓰게 되는 이유가 그 논문쓸때 편한 자잘한 기능때문인데 말이에요... 예전 pages를 어떻게 구한담 ㅋ 여러모로, 좋은 정보글 감사합니다!!

  21. JSP 2017.06.05 16:09 신고

    감사합니다!!!!!!

댓글을 입력하세요

티스토리 툴바